[번역] CommonJS는 사라지지 않습니다

Sonny·2023년 10월 17일
17

Article

목록 보기
16/19
post-thumbnail

원문 : https://bun.sh/blog/commonjs-is-not-going-away

최근 Bun의 릴리즈 노트에서 CommonJS 지원이 언급된 것을 보고 놀라신 분들도 계실 것입니다. 결국 CommonJS는 레거시 모듈 시스템이고 자바스크립트의 미래는 ES Module(ESM)라고 여겨지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미래 지향적인" "차세대" 런타임인 Bun이 CommonJS 지원 개선에 그토록 많은 노력을 기울인 이유는 무엇일까요?


CommonJS는 계속 사용될 것이며, 그건 괜찮습니다! 우리는 더 나은 도구가 CommonJS와 ESM 간의 상호 운용성에 대한 오늘의 개발자 경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상황 설명

여러분도 잘 아시다시피 애플리케이션을 여러 파일로 분할하는 것이 바람직한 경우가 많습니다. 이 경우 다른 파일에 있는 코드를 참조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합니다.

CommonJS 모듈 형식은 2009년에 개발되어 Node.js에 의해 대중화되었습니다. 파일은 exports라는 특수한 변수에 속성을 할당할 수 있습니다. 그런 다음, 다른 파일은 require라는 특수한 함수를 사용하여 파일을 "요청"함으로써 exports 객체의 속성을 참조할 수 있습니다.

// a.js
const b = require("./b.js");

b.sayHi(); // "hi" 출력
// b.js
exports.sayHi = () => {
  console.log("hi");
};

작동 방식을 지나치게 단순화하자면, 파일이 require될 때, 파일이 실행되고 exports 객체의 속성을 importer가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 CommonJS는 서버 측 자바스크립트(사실 원래 이름은 ServerJS이었습니다.)를 위해 설계되었으며, 모든 파일을 로컬 파일 시스템에서 사용할 수 있어야 함을 전제로 합니다. 이는 바로 CommonJS가 동기식이라는 의미입니다. require()를 가져온 파일을 읽고 실행한 다음 importer에게 다시 제어권을 넘겨주는 "블로킹" 작업으로 개념화할 수 있습니다.

ECMAScript 모듈은 2015년에 ES6의 일부로 도입되었습니다. ES Module은 export 키워드를 사용하여 내보내기를 선언합니다. import 키워드는 다른 파일에서 가져오는 데 사용됩니다. exports/require와 달리 importexport 문은 모두 파일의 최상위 수준에서만 발생할 수 있습니다.

// a.js
import { sayHi } from "./b.js"

sayHi(); // "hi" 출력
// b.js
export const sayHi = () => {
  console.log("hi");
};

ES 모듈은 브라우저에서 작동하도록 설계되었기 때문에 파일이 네트워크를 통해 로드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ES 모듈이 비동기식이라는 의미입니다. ES 모듈이 주어지면 브라우저는 파일을 실행하지 않고도 import 및 export하는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코드가 실행되기 전에 전체 모듈 그래프가 해결됩니다(잠재적으로 여러 번의 왕복 네트워크 요청이 포함될 수 있습니다).

CommonJS의 경우

CommonJS가 더 빠르게 시작됩니다

ES Module은 대규모 애플리케이션에서 속도가 더 느립니다. require와 달리, 문(statement)을 사용할 때 전체 모듈 그래프를 로드해야 하거나 각 표현식의 import를 기다려야 합니다. 예를 들어, 함수에서 사용하기 위해 패키지를 지연 로드하는 경우, 코드에서 반드시 프로미스를 반환해야 합니다(추가적인 마이크로틱과 오버헤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번역자 주: microticks은 JavaScript 실행 환경에서 비동기 작업을 처리하는 작은 작업 단위를 뜻합니다.

async function transpileEsm(code) {
  const { transform } = await import("@babel/core");
  // ... Promise를 반환해야 합니다.
}

function transpileCjs(code) {
  const { transform } = require("@babel/core");
  // ... return은 동기입니다.
}

ES Module은 설계상 속도가 느립니다. import를 export에 바인딩하려면 두 번의 패스가 필요합니다. 전체 모듈 그래프가 구문 분석되고 분석된 다음 코드가 평가됩니다. 이 과정은 여러 단계로 나뉩니다. 이것이 바로 ES Module에서 "라이브 바인딩"을 가능하게 하는 요소입니다.

다음 두 개의 간단한 파일을 살펴보겠습니다.

// babel.cjs
require("@babel/core")
// babel.mjs
import "@babel/core";

바벨은 수많은 파일로 구성된 패키지이므로, 이 두 파일의 런타임을 비교함으로써 모듈 해석과 관련된 성능 비용을 적절하게 평가할 수 있습니다.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Bun을 사용하면 CommonJS로 Babel을 로드하는 속도가 ES Module을 사용하는 것보다 약 2.4배 빠릅니다.

85ms의 차이가 있습니다. 서버리스 콜드 스타트의 맥락에서 이는 엄청난 차이입니다. Node.js의 경우, 1.8배(~60ms) 차이였습니다.

증분 로딩

CommonJS는 조건에 따라 파일을 require()하거나, 동적으로 구성된 경로/지정자를 require()하거나, 함수 본문에 require()를 사용할 수 있는 등 동적 모듈 로딩이 가능합니다. 이러한 유연성은 플러그인 시스템이나 사용자 상호 작용을 기반으로 한 특정 컴포넌트를 지연 로드하는 경우와 같이 동적 로딩이 필요한 시나리오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ES Module은 유사한 속성을 가진 동적 import() 함수를 제공합니다. 어떤 의미에서 이 함수의 존재는 CommonJS의 동적 접근 방식이 유용하고 개발자들에게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증거입니다.

이미 사용중입니다

npm에 게시된 수백만 개의 모듈이 이미 CommonJS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중 상당수는 (a) 더 이상 활발하게 유지보수되지 않으면서, (b) 기존 프로젝트에 매우 중요한 모듈입니다. 모든 패키지가 ES Module을 사용할 것으로 기대할 수 있는 시점은 결코 오지 않을 것입니다. CommonJS를 지원하지 않는 런타임 또는 프레임워크는 엄청난 가치를 놓치고 있습니다.

Bun의 CommonJS

Bun v0.6.5부터 Bun 런타임은 기본적으로 CommonJS를 구현합니다. 이전에는 Bun이 CommonJS 파일을 특수한 "동기식 ESM" 형식으로 트랜스파일했습니다.

ESM에서 CommonJS 가져오기

ESM 모듈에서 CommonJS 모듈을 import하거나 require할 수 있습니다.

import { stuff } from "./my-commonjs.cjs";
import Stuff from "./my-commonjs.cjs";
const myStuff = require("./my-commonjs.cjs");

최근에 Bun은 __esModule 어노테이션에 대한 지원도 추가했습니다.

// module.js
exports.__esModule = true;
exports.default = 5;
exports.foo = "foo";

이는 CommonJS 모듈이 (package.json"type": "module"과 함께) exports.defaultdefault export로 해석해야 함을 나타내는 사실상의 메커니즘입니다. CommonJS 모듈에 __esModule이 설정되어 있는 경우, default import(import a from "./a.js")를 통해 exports.default 속성을 가져오게 됩니다. 어노테이션이 없으면 default import는 전체 exports 객체를 가져옵니다.

어노테이션을 사용하는 경우, 다음과 같습니다.

// __esModule: true를 사용하는 경우
import mod, { foo } from "./module.js";
mod; // 5
foo; // "foo"

어노테이션을 사용하지 않는 경우, 다음과 같습니다.

// __esModule를 사용하지 않는 경우
import mod, { foo } from "./module.js";
mod; // { default: 5 }
mod.default; // 5
foo; // "foo"

이는 CommonJS 모듈이 exports.defaultdefault export로 해석해야 함을 나타내는 사실상의 표준 방식입니다.

요약

CommonJS는 여전히 존재합니다. 또한 존재해야 하는 실질적인 이유도 있습니다. 저희는 Bun의 ES Module을 좋아하지만 실용성도 놓칠 수 없습니다. CommonJS는 과거 시대의 유물이 아니며, 현재 Bun은 CommonJS를 현재 일류 시민으로 취급합니다.

profile
FrontEnd Developer

1개의 댓글

comment-user-thumbnail
2023년 10월 23일

자바스크립트 진영은 프론트나 백엔드나 뭔가 접근하기가 쉽지 않네요.. 특히 이런걸 보면..

답글 달기